\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백악관 무급봉사 이방카 부부 지난해 2천880만달러 벌어
최고관리자 19-06-16 03:07

 


개인사업 부동산 투자 지분 



정직하게 소득신고 하자 없어

 

 

 

 Image result for 이방카 쿠슈너부부

 


백악관에서 무급으로 봉사하고있는 이방카 보조관과 남편 재러드 쿠슈너 선임보좌관은 지난해 최소 2천880만 달러~최대 1억3천500여만 달러의 소득을 신고했다고 미국언론들이 백악관의 공직자 재산공개 자료를 토대로 15일 보도했다.

이들부부는 가업과 개인사업, 보유 부동산, 지분 투자 수익 등을 통해 수입을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방카-쿠슈너 부부의 소득과 관련, "연방정부 공직자들이 매년 신고하는 소득은 낮은 추정치와 높은 추정치 사이의 광범위한 수익과 자산, 부채를 보여주기 때문에 그들의 사업 및 금융 보유량의 상승과 하락을 정확하게 도표화 하기는 어렵다"고 설명했다.

NBC방송은  "재산공개 양식이 매 우 광범위해 자산이나 소득의 정확한 가치를 결정하는 것은 어렵다"고 전했다.


재산 명세에 따르면 이방카 보좌관은 작년 워싱턴DC에 있는 부친 소유의 트럼프 인터내셔널 호텔에 투자한 지분을 395만 달러의 수익을 올렸다.

이방카는 또 자신의 이름을 딴 패션 브랜드의 의류, 핸드백, 신발, 액세서리, 보석 등 각종 상품 판매로 최소 100만 달러의 수입을 기록했다.

쿠슈너 선임보좌관은 뉴욕에 가진 아파트들을 통해 지난해 수십만 달러를 벌었으며, 최소 2천500만 달러 상당의 부동산 투자회사 캐드리'(Cadre) 지분을 갖고 있다고 AP는 전했다. 쿠슈너는 이 회사의 공동 창업자다.

그는 가족 일가의 부동산 회사인 '쿠슈너 컴퍼니스'를 통해 소유한 아파트 건물에서 소득의 많은 부분을 창출한 것으로 파악됐다.

임대 건물을 관리하는 웨스트민스터 매니지먼트가 작년 150만 달러를 벌었고, 쿠슈너 일가 건물의 하나인 맨해튼 소호의 퍽 빌딩 임대료 수입은 600만 달러에 달했다.

 AP는 쿠슈너가 채무를 줄인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그의 채무는 작년 말 최소 2천700만 달러로, 이는 전년의 최소 4천만 달러보다 줄었다고 AP는 설명했다.

Yankeetimes   NewyorkTV 6/15/19




Total 1,420
1420 중국경제가 무너지고있다. 최고관리자 07-15
1419 일본,반도체 핵심소재 한국 수출금지 최고관리자 07-01
1418 트럼프, 의료비 바가지 청구 방지 "행정명령" 발동 최고관리자 06-26
1417 트럼프,새국방장관 대행 에스파 임명 최고관리자 06-19
1416 백악관 무급봉사 이방카 부부 지난해 2천880만달러 벌어 최고관리자 06-16
1415 트럼프에 중국상품 관세부과 말라고 압력넣는 미국 기업들 최고관리자 06-14
1414 문재인 부부 잦은 국빈방문 뭇매 최고관리자 06-12
1413 변호사도 감옥간다 최고관리자 06-07
1412 국세청 세금보고 서류 팩스 전송 중단 최고관리자 06-06
1411 SBA 대출사기 한인 은행장 보석금 내고 풀려나 최고관리자 05-30
1410 탈 한국,미국투자이민 줄이어 최고관리자 05-27
1409 수출많이 할려고 미국 달러가치 작난 국가에 상계관세 부과 최고관리자 05-24
1408 "셀코리어" 환률 1200 원 코앞 최고관리자 05-16
1407 대한항공 써비스 꼴치에서 4위 최고관리자 05-10
1406 국가 복지혜택 도둑질 영주권자 색출 작업 최고관리자 05-07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