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백악관 무급봉사 이방카 부부 지난해 2천880만달러 벌어
최고관리자 19-06-16 03:07

 


개인사업 부동산 투자 지분 



정직하게 소득신고 하자 없어

 

 

 

 Image result for 이방카 쿠슈너부부

 


백악관에서 무급으로 봉사하고있는 이방카 보조관과 남편 재러드 쿠슈너 선임보좌관은 지난해 최소 2천880만 달러~최대 1억3천500여만 달러의 소득을 신고했다고 미국언론들이 백악관의 공직자 재산공개 자료를 토대로 15일 보도했다.

이들부부는 가업과 개인사업, 보유 부동산, 지분 투자 수익 등을 통해 수입을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방카-쿠슈너 부부의 소득과 관련, "연방정부 공직자들이 매년 신고하는 소득은 낮은 추정치와 높은 추정치 사이의 광범위한 수익과 자산, 부채를 보여주기 때문에 그들의 사업 및 금융 보유량의 상승과 하락을 정확하게 도표화 하기는 어렵다"고 설명했다.

NBC방송은  "재산공개 양식이 매 우 광범위해 자산이나 소득의 정확한 가치를 결정하는 것은 어렵다"고 전했다.


재산 명세에 따르면 이방카 보좌관은 작년 워싱턴DC에 있는 부친 소유의 트럼프 인터내셔널 호텔에 투자한 지분을 395만 달러의 수익을 올렸다.

이방카는 또 자신의 이름을 딴 패션 브랜드의 의류, 핸드백, 신발, 액세서리, 보석 등 각종 상품 판매로 최소 100만 달러의 수입을 기록했다.

쿠슈너 선임보좌관은 뉴욕에 가진 아파트들을 통해 지난해 수십만 달러를 벌었으며, 최소 2천500만 달러 상당의 부동산 투자회사 캐드리'(Cadre) 지분을 갖고 있다고 AP는 전했다. 쿠슈너는 이 회사의 공동 창업자다.

그는 가족 일가의 부동산 회사인 '쿠슈너 컴퍼니스'를 통해 소유한 아파트 건물에서 소득의 많은 부분을 창출한 것으로 파악됐다.

임대 건물을 관리하는 웨스트민스터 매니지먼트가 작년 150만 달러를 벌었고, 쿠슈너 일가 건물의 하나인 맨해튼 소호의 퍽 빌딩 임대료 수입은 600만 달러에 달했다.

 AP는 쿠슈너가 채무를 줄인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그의 채무는 작년 말 최소 2천700만 달러로, 이는 전년의 최소 4천만 달러보다 줄었다고 AP는 설명했다.

Yankeetimes   NewyorkTV 6/15/19




Total 1,443
1443 바이든 아들 헌트 의혹 밝혀지나? 최고관리자 10-10
1442 트럼프 대통령 뉴욕지법 판결 불복 항소 최고관리자 10-07
1441 TRUMP Has BE in FILDED INCOME TAX REPORT 최고관리자 10-08
1440 검찰 조국부인 정경심 소환 조사 후 귀가시켜 최고관리자 10-03
1439 트럼프 대통령 납세자료 제출 필요없어 최고관리자 09-20
1438 제롬 파월준비의장 연준금리 또 인하 최고관리자 09-18
1437 문재인 경제 폭망 아랑곳 하지 안해 최고관리자 09-03
1436 일본차 닛산 한국에서 88% 격감 최고관리자 09-06
1435 미국에 대든 베네슈엘라 마두로 축출 위기 최고관리자 08-29
1434 일본,한국 백색국가 배제 최고관리자 08-27
1433 일본 반도체 이어 탄소석유 규제 최고관리자 07-28
1432 주택차압 막아준다 수천만 달러 수수료 챙겨 최고관리자 08-28
1431 트럼프,원정출산 아동 시민권 부여 반대 최고관리자 08-26
1430 트럼프,중국상품에 2500억 달러 관세 폭탄 최고관리자 08-23
1429 기적의 게르마늄 유황수 해발 4000피트 인디언촌 최고관리자 02-12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