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소죽끓는 민심 인기는 물거품
최고관리자 20-10-08 01:37

노년층서 바이든 27% 앞서  


NBC WSC 조사 62%대 35% 



미 대선 TV토론 여론조사 "트럼프 41% vs 바이든 54%"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민주당 대선 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과 전국 여론조사 격차가 노년층에서 최대 27%포인트(p)까지 벌어졌다는 결과가 나와 트럼프 캠프진영이 바짝 긴장하고있다.

미국 전체 유권자 중 고령층 비율은 25% 정도다. 이 유권자층에서 15%p 이상 잃게 되면 대선에서 승리를 거두긴 힘들다고 악시오스는 전했다.

인터넷 매체 악시오스에 따르면 지난 4일 발표된 NBC방송과 월스트리트저널(WSJ) 조사에서 65세 이상 유권자에서 바이든 후보는 62% 대 35%로 최대 27%p까지 격차를 벌렸다.

AARP 조사를 진행한 공화당 여론조사 기관 GS 전략그룹의 그렉 스트림플 대표는 언론에 F그들은 두려워하고 있다”며 “대통령은 코로나19 대응 때문에 노년층으로부터 도전에 직면해 있다”고 말했다. 

공화당은  가장 염려하고 걱정하며 혼란스러워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악시오스는 “미국에서 지지율 격차가 이 정도까지 벌어지는 건 놀라운 일”이라며 “이런 추세라면 트럼프는 물론 공화당 우위구도 자체가 무너질 수 있다”고 분석했다.

.대선의 승부처로 주목받아온 플로리다 주에서 4년 전 트럼프 대통령이 승리하는 데
원동력이 됐던 노년층의 표심이 바뀌고 있다고 파이낸셜타임스(FT)가 이날 보도했다.

FT는 트럼프 대통령의 미흡한 코로나19 대응과 사회보장제도 혜택 축소 방침 때문에 플로리다 주민 중 약 20%를 차지하는 노년층의 표심이 바이든 후보로 돌아서고 있다고 최근 여론조사 결과를 인용해 보도했다.

앞서 2016년 대선 출구조사 결과, 트럼프 대통령은 노년층에서 16%p 앞선 바 있다. 하지만 미국은퇴자협회(AARP)가 지난 8월 말과 9월 초에 실시한 조사 결과에 따르면 바이든 후보는 노년층에서 49%대 48%로 근소하게 트럼프 대통령에게 앞섰다.

전직 백악관 고위 관리는 악시오스와의 인터뷰에서 “고령층에서 이길 수 없다면 이번 대선에서 이길 수 없을 것”이라며 “노인들이 코로나19로 사망하는 것을 심각하게 받아들이지 않으면 이 유권자층을 잃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Yankeetimes  NewyorkTV 10/7/20

Total 2,018
2018 VOA,바이든을 대통령 당선인이라 호칭 최고관리자 11-30
2017 외국산모 원정출산 제동 최고관리자 11-23
2016 트럼프 펜실바니아 불복소송 기각 최고관리자 11-28
2015 미국 대통령 언론이 정하는것 아니다 ! 최고관리자 11-26
2014 유튜브측 OANN 방송 1주일간 방영 금지 최고관리자 11-25
2013 LA 코로나 확산 통제 불능 상태 최고관리자 11-24
2012 조지아주 재검표 엉망진창 최고관리자 11-20
2011 부정선거 백화점 팬실베이니어 케이스 연방 대법원으로 최고관리자 11-22
2010 트럼프, 명령불복종 에스퍼 국방장관 해임 최고관리자 11-09
2009 트럼프,홍콩인 자유 침해범 제재 최고관리자 11-10
2008 이민국 불체자 보호도시 집중 단속 최고관리자 10-27
2007 트럼프 승리 발표 트위터가 막아 최고관리자 11-04
2006 트럼프,가짜여론 조사 강력 비난 최고관리자 11-03
2005 한국 MBN 6개월간 방송 중단 / iBN 국제방송 최고관리자 10-30
2004 방구석에 앉아 가짜 뉴스 퍼나르는 기자들 제정신 인가? 최고관리자 10-24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