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말뿐인 "협치" 윤석렬 대통령 지방선거 개입 말썽

경기도지사 출마 강용석에 국민의 힘 "김은혜와 싸우지 말라 "

대통령실 통화 사실없다 발뺌 민주당 경기도 선관위에 고발



대통령실이 16일 윤석열 대통령은 당선인 시절 윤 대통령과 통화했다고 주장하는 강용석 무소속 경기지사 후보와 통화한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대통령 말을 믿어야 하는지 강씨 말을 믿어야 하는지 도무지 국민들은 햇갈린다 더불어민주당은 강 후보의 발언을 토대로 윤 대통령이 선거에 개입했다며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경기도선거관리위원회에 고발한 상태다.


대통령 대변인실은 이날 취재진에게 “대통령은 강용석 변호사와 통화한 사실이 없다. 보도에 참고하길 바란다”는 짤막한 공지를 남겼다. 윤 대통령은 취임 이전인 당선인 시절에도 강 변호사와 통화한 사실이 없다는 뜻”이라고 해명했다 대통령실과 강 후보의 주장이 엇갈리는 만큼 통화 여부를 두고 향후 진실 공방이 펼쳐지는 양상이다. 강 후보는 앞서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윤 대통령이 당선인 시절이던 지난주 통화를 했다”면서 “윤석열 대통령이 ‘왜 김동연(민주당 경기지사 후보)을 공격해야지 김은혜(국민의힘 경기지사 후보)를 공격하느냐’라고 했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과 원래 전화하는 사이라는 게 그간 강 후보의 설명이다. 사법연수원을 23기로 수료한 강 후보는 윤 대통령과 연수원 동기 사이다.윤 대통령은 자고깨면 야당과 협치를 말한다 그러나 전혀 말로만이지 야당과 협치하지 않고 옹고집대로 인사를 강행하고있다


양키타임스 유에스조선


양키타임스 유에스조선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