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김정은, 미한 비질런트 스톰 연합 훈련에 반발 미사일 공갈

경거망동 하지말고 당장 중단하라 경고

우리는 싸울 태세 준비돼 있다 격렬 반발



북한은 4일 미한 연합공중훈련 '비질런트 스톰'(Vigilant Storm) 기간 연장에 반발하며 "자주권과 안전 이익을 침해하려는 적대 세력들의 그 어떤 기도에 대해서도 절대로 묵과하지 않을 것이며 끝까지 초강력 대응으로 대답할 것"이라고 강경 모드를 취했다 북한 외무성은 이날 조선중앙통신에 공개한 대변인 성명에서 "미국은 경거망동하지 말아야 한다"며 이같이 경고했다.


이미 우리는 미국이 자기의 안보 이익을 해치는 엄중한 사태 발생을 바라지 않는다면 도발적인 '비질런트 스톰' 연합공중훈련을 당장 중지해야 한다는 것을 명백히 경고하였다"고 지적했다. 우리의 정당방위 대응 조치를 걸고 4일까지 예정되었던 훈련 기간을 연장하기로 결정한 데 이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회의까지 소집하는 도발적 망동을 거듭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외무성은 "미국의 무책임하고 무모한 행위를 주권국가의 안전에 대한 엄중한 침해로, 조선반도와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바라는 국제 사회의 염원에 대한 파렴치한 도전으로 낙인하며 이를 강력히 규탄 배격한다"고 강변했다. 그러면서 "미국이 추종세력과 야합하여 연합공중훈련 '비질런트 스톰'을 개시한 이후에 진행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무력의 군사훈련은 적대적 도발 행위에 대한 응당한 반응이며 행동적 경고"라고 단언했다.


양키타임스 조선포스트 .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