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YANKEE TIMES

높은 인플레이션 부작용 우려 스럽다

4월 소비자 물가지수 작년 같은 달보다 4.2% 상승

기름값 음식값 호텔 항공료등 모조리 뛰어 불안

재닛 옐런 재무장관," 연말까지만 지속 "걱정말라"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경기침체에 대응하기 위해 천문학적 재정을 풀고 제로금리 수준의 확장적 통화정책을 펼친 부작용이 현실화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현실로 나타나면서 각종 물가와 임금이 갑자기 뛰는 등 고 인플레이션이 지속되고 있다.


재닛 옐런 재무장관은 27일 고 인플레이션이 연말까지 지속되겠지만 일시적 현상일 것이라고 낙관했다. 옐런 장관은 이날 하원 세출위 소위 청문회에 출석해 내 판단은 최근 인플레이션이 일시적일 것이라는 점“이라며 ”이는 고질적인 어떤 것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그는 이것이 몇 달 더 지속하고 올해 말까지 높은 인플레이션을 볼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미국의 4월 소비자 물가지수(CPI)는 작년 같은 달보다 4.2% 올랐다. 이는 2008년 9월 이후 약 13년 만의 최대 폭

상승이었다. 다우존스가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 3.6%보다 높았다.


옐런 장관은 백악관과 재무부가 인플레이션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있다면서 물가 상승이 전염병 대유행, 공급망 병목 현상과 관련된 지출변화에 따른 가격변동이 원인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4월의 높은 물가상승률이 호텔, 항공료, 레크리에이션 등 지난해 전염병 대유행 탓에 급락했던 분야의 물가가 반등한 데 부분적 영향을 받았다고 말했다.


반도체 칩과 자동차 생산 등 문을 닫았던 분야의 공급 부족이 영향을 미쳤다고 봤다.


yankeetimes BidensTV


usradiostar.com

4 vi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