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YANKEE TIMES

마리화나 불법재배 7명 체포

700만 달러 어치 묘목 압수




샌디에이고 북부 카운티의 폴브룩 지역에서 마리화나를 불법 재배하던 농장이 적발돼 시가 700만달러에 달하는 묘목과 마리화나를 압수했다.


샌디에이고 카운티 셰리프국은 지난 6일 헌틀리 로드 9100블록에 소재한 한 농장을 급습, 8900여 그루의 마리화나 묘목과 이미 제조된 20파운드의 마리화나 그리고 장전된 소총 한 자루 등을 압수했다고 밝혔다.


이 곳에서 일하고 있던 7명도 체포했다. 이 농장에는 15곳의 그린하우스와 2채의 주택에서 마리화나를 재배하고 있었다.



양키타임스 유에스라디오



1 vi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