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YANKEE TIMES

멕시코 국경도시 무법천지서 총기난사 18명 사살

차량 타고 다니며 인간 사냥질

트렁크에 갖혀있던 여성 2명 구조



미국 텍사스주 매캘란과 국경을 맞댄 레이노사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 최소 18명이 숨졌다고 AP·로이터통신이 20일 보도했다.


타마울리파스주(州) 치안당국에 따르면 무장 괴한들이 전날 오후 몇 대의 차량에 나눠 타고 돌아다니며 여러 차례 총기를 난사했다.


치안당국은 용의자 4명을 살해했다. 이와 별도로 당국은 여성 2명을 자동차 트렁크에 납치한 1명을 체포하고 차량 3대를 압수했다.



AP는 오랜 기간 레이노사를 장악해온 멕시코 마약조직 '걸프카르텔'의 내부분쟁이 지속돼왔다고 전했다. 로이터는 마약조직들이 레이노사를 장악하고자 수년간 분쟁을 벌였고 레이노사는 멕시코에서 가장 폭력적인 도시 중 하나가 됐다고 설명했다.


양키타임스 국제방송


usradiostar.com



1 vi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