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미국에 자꾸 손 내미는 젤렌스키 백악관 방문 공화당 시쿤둥

공화당,백지수표식 지원 반대,

국민들도 성가신다는 분위기



19일 뉴욕에서 열리는 유엔 총회에 참석하는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이후 백악관에서 조 바이든 대통령과 만날 예정이라는 보도가 나오자 미국민들은 또 손을 벌리려 한다고 곱지않은 눈이다


바이든 대통령은 예산통과에 온통 신경을 쓰고 공화당과 힘겨루기를 하고있는 상황이어서 전쟁에서 이기지도 못하고 푸틴의 장기전 엿먹이기 전략에 휘말려 고전을 하고있는 젤렌스키에게 계속 줄 것이 별로 없다


바이든 정부는 우크라이나 전쟁에 대해 필요한 한 계속 지원하겠다는 입장이지만 공화당은 부정적인 입장이다

미국 내 우크라이나 지원에 대한 여론은 약화하고 있다

밑빠진 독에 물퍼넣는 러시아 푸틴의 소모전에 공화당은 강경파를 위주로 ‘백지수표식 지원 불가’ 방침을 밝히고 있다. 특히 민주당과 공화당의 입장차로 내년도 예산안 처리가 늦어지면서 이달 말 2023년 회계연도가 종료되면 연방정부가 업무정지(셧다운)에 빠지는 게 아니냐는 우려가 커지고 있는 상태다



워싱턴 =리치 타이거 특파원



yANKEETIMES   dba  BidenTimes



IBNNET  usradiostar.com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