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미국 권력 서열 3위 펠로시 하원의장 남편 음주운전 체포

혈중 알코올 농도 0.08% 이상 상태

경찰체포 보석금 5000달러 내고 풀려나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의 남편 폴 펠로시(82세)가 28일 밤 11시 44분 혈중 알코올 농도 0.08% 이상 상태에서 자동차를

몰다가 경찰에 적발되어 현장에서 체포됐다. 폭스뉴스에 따르면 폴 펠로시는 곧바로 연행되어 구치소에 영치되었다가 보석금 5천달러를 내고 석방됐다. 펠로시 부부는 1963년 결혼,다섯 자녀를 두고 있다. 폴 펠로시는 부동산 투자와 벤처 캐피탈 등을 운영하는 사업가다. 펠로시 의장의 대변인은 입장을 묻는 취재진의 요청에 "의장은 자신의 사적인 사안에 대해 언급하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폴의 체포 소식을 처음 전한 것은 연예 전문 채널인 TMZ였다고 폭스뉴스는 덧붙였다.


양키타임스 바이든타임스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