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미국,우크라이나에 2억 500만달러 추가지원


러시아 침공으로 국토가 폐허로 변해 버린 우크라이나에 미국인 2억500만달러 규모의 추가 인도적 지원을 하기로 했다. 16일 국무부는 토니 블링컨 장관 명의의 성명에서 “러시아의 침공에 맞서 싸우면서 식량, 식수 및 기타 물품이 부족한 우크라이나에 2억500만달러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협력 중인 현지 비정부기구(NGO)를 통해 배포될 이번 지원금은 분쟁 피해자들이 헤어진 가족들과 연락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돕는데 사용될 것”이라고 전했다. 미국은 러시아가 침략을 즉각 중단하고 우크라이나에서 인도적 지원 제공이 방해를 받지 않으며, 안전한 지역으로 이동하려는 사람에게 통로가 제공될 것을 계속 요구한다”고 강조했다. 국무부는 또 지난해 2월 우크라이나 전쟁이 시작된 이후 600만명 이상이 우크라이나를 떠났고, 500만 명 이상이 '국내 피란민'이 됐다고 발표했다. 아울러 우크라이나 전쟁이후 미국은 우크라이나에 21억 달러 이상의 인도적 지원과 400억달러에 가까운 군사적 지원을 제공했다고 밝혔다.



YankeeTimes  NewyorkTV

Комментарии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