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YANKEE TIMES

미국 홀리처치 국제복음방송 시청률 폭증

온라인 유튜브 찬양 찬송 방송 인기

IBN 국제복음방송 Usradiostar.com

세계 매주 일요일 시간당 20만명 이상 시청



코로나19 유행으로 교예 대면예배가 인기를 잃어가고 있다는 가운데 가정 예배와 인터넷예배 노천예배 광야예배가 대세를 이루고있다. 하나님을 믿는 크리스쳔들이 교회에 나가서 마스크를 쓰고 예배 보기를 꺼리기 때문에 목회자들은 말씀과 찬양을 온라인을 통해 신도들과 교류를 한다. 사랑이 많으신 하나님은 신도들의 기도에 응답하신다


지금은 대형교회 소형교회를 자랑할 때가 아니다.빚진 교회를 버리고 비대면으로 예배를 여는 등 신앙생활 형태를 코로나가 크게 바꿔 놓았다.


그 가운데서도 라디오와 티비그리고 유튜브가 가장 대중적인 예배 참여 수단으로 자리 잡았다. 웬만한 교회는 자체 채널을 만들어 설교·찬양 등을 송출하며 교인과 소통하고 있다.온라인 예배가 보편화 하면서 대부분의 교회 유튜브 채널 구독자와 주일예배 평균 시청자 수는 증가 추세를 보였다.


유명 목회자의 설교 여부에 따라 온라인 예배 참석자 수도 큰 폭으로 변동하는 등 특징이 있었다. 특히 미디어와 온라인 콘텐츠를 앞세운 교회들의 성장세가 두드러지면서, 전통적인 이미지의 대형 교회 지형이 재편될 가능성도 보였다.


미국 홀리처치(Holy ChurCh) 성수교회는 일요일 전 24시간을 기독교 복음방송을 시작하면서 시청자가 놀랍게 늘고있다. 홀리처치는 헌금을 일체 받지않는다.


Yankeetimes Uschosun


USradiostar & UStvstar VAVATV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