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미국 후쿠시마 일본식품 수입 규제 풀어

총100여개 농산물 전부 수입 허용
한국, 중국, 대만 등에 수입 규제 풀라 요구


일본 농림수산성은 22일 미국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 사고를 계기로 적용해온 자국산 식품의 수입 규제를 전면 철폐했다고 발표했다. 일본 광역자치단체인 현(縣) 단위로 적용된 미국의 수입금지 대상 지역으로는 후쿠시마 등 14개 현이 남아 있었다.


미국 정부의 수입 규제 전면 철폐로 후쿠시마에서 나오는 쌀을 비롯해 미야기(宮城), 이와테(岩手) 등 후쿠시마 주변 지역 농산물 등 총 100개 품목의 미국 수출이 가능하게 됐다.


미국은 홍콩, 중국에 이어 일본의 제3위 농림수산물 ·식품 수출 대상국이다. 일본이 지난해 미국으로 수출한 농림수산물·식품은 1천188억엔(약 1조3천억원)어치였고, 이중 쌀이 약 5억6천만엔을 차지했다.


후쿠시마 제1원전 사고 직후 55곳에 달했던 일본산 식품 수입 규제 국가·지역은 미국이 빠지면서 14곳으로 줄게 됐다. 일본 정부는 후쿠시마 원전 사고와 관련한 수입 규제를 유지하고 있는 한국, 중국, 대만 등을 상대로 철폐 요구 수위를 높일 것으로 보인다. 일본 농림수산성 관계자는 "미국의 규제 철폐가 다른 국가·지역에 큰 임팩트(영향)를 줄 것"이라고 말했다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일본 농림수산성은 유럽연합(EU)이 내달 10일부터 일본에서 재배된 버섯류와 후쿠시마현 등에서 생산되는 두릅나무를 포함한 일부 산채류에 대해 방사성물질 검사증명서 제출을 면제키로 하는 등 수입 규제를 완화하기로 했다고 21일 발표했다.


도꾜 양키타임스 뉴욕티비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