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민주당, '이재명 수사' 검사 16명 문재인 수사 검사 90명 명단 공개

이재명 수사 검사 60여명 문재인 수사 검사 90여명 총 150여명

권력의 앞잡이 검사들의 어두운 역사 기록으로 남겨야"

권력 편들기 언론 기레기들도 한몫 가짜여론 만들어 퍼뜨려





더불어민주당이 이재명 대표를 겨냥한 수사를 진행중인 검사들의 사진과 명단을 공개했다 민주당은 "야당파괴와 정적제거 보복 수사에 누가 나서고 있는지 알려야 한다"는 입장이다 김의겸 대변인은 25일 논평을 통해 이재명 대표에 대한 수사와 그 검사들의 어두운 역사는 반드시 기록으로 남겨 후일 날카로운 심판을 해야 할것이라고 주장했다.앞서 민주당은 지난 23일 '이재명 대표 관련 수사 서울중앙지검·수원지검 8개부(검사60명)' 제목의 사진을 민주당 유튜브 채널 및 공식 SNS 등 온라인에 게시했다. 해당 게시물에는 부장검사급 검사 16명의 이름과 이중 '윤석열 사단'으로 분류된 11명의 사진이 포함됐다.

김 대변인은 "민주당이 이재명 대표와 관련한 수사를 진행 중인 검사들의 사진과 이름이 담긴 홍보물을 만든 것을 두고 국민의힘과 윤석렬 편들기 일부 언론이 공격에 나섰다"검사들이 하는 모든 수사와 기소는 검사 개개인의 이름을 내걸고 하는 공적인 일"이라며 "검찰이라는 이름 뒤에 숨어서 할 수 있는 일도 아니고 그리 해서도 안 된다"고 지적했다.


이 대표를 겨냥한 검사가 60여명, 문재인 전 대통령을 겨냥한 검사들이 90여명으로, 합치면 150명이 넘는다. 대부분 윤석열 사단으로 분류되는 검사"라며 "민주당은 앞으로도 더 검사들의 실명과 얼굴을 알리는 일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국민의힘 양금희 수석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결국 이 대표와 민주당은 담당 검사들에 대해 대대적인 공격용 '좌표찍기'를 지시한 것"이라며 "경악을 금하지 않을 수 없다"고 지적했다.검찰과 진실이 그리 무섭고, 대한민국의 법치가 그리 우스운 것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며 "(민주당은) 당 대표 한 사람의 사법리스크 방어를 위해 끝내 공당이길 포기하고 개인 법률사무소로 전락하겠다는 것인지 국민들은 똑똑히 지켜보고 있다"고 강조했다.


재임스 핸큐 특파원


양키타임스 국제방송


뉴스와 음악 USA국제방송


Commentaire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