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바이든 대통령 주한 미국대사 필립 골드버그 지명

2014년 성김 이후 첫 직업외교관

취임 상원 인준까지 몇달 걸릴 수도



조 바이든 대통령은 11일 주한 미국대사에 직업 외교관 출신 필립 골드버그(65 사진) 주콜롬비아 대사를 지명했다. 골드버그 지명자는 버락 오바마 행정부 때인 2009∼2010년 국무부의 유엔 대북제재 이행 담당 조정관으로서 유엔 대북제재 결의 1874호의 이행을 총괄하고 관련 국제 협력을 조율한 이력이 있다. 한국이 대통령 선거 와중이고 북미 관계가 교착상태를 벗어나지 못하는 상황에서 앞으로 골드버그 지명자가 한미 관계의 가교로서 어떤 역할을 할지 주목된다.


특히 북한이 새해 들어 잇단 탄도미사일 발사 시험에 나서며 대미 압박 수위를 높이고 있어 한반도 정세가 긴장 국면으로 돌아서는 상황에 과거 대북제재 이행을 담당했던 그가 북미 관계에서도 어떤 태도를 취할지 관심사다. 골드버그 지명자는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 때인 2019년부터 콜롬비아 주재 대사직을 수행하고 있다. 그는 칠레와 쿠바의 대사 대행을 지냈고, 볼리비아, 필리핀의 대사를 맡기도 했다. 2010∼2013년에는 국무부 정보조사국(INR) 담당 차관보를 지냈다. 그는 2006∼2008년 볼리비아 대사를 지내다가 에보 모랄레스 볼리비아 대통령으로부터 볼리비아의 분열과 정부 전복 음모를 부추기고 있다는 이유로 기피인물로 규정돼 추방 명령을 받은 것으로도 유명하다. 그는 보스턴대를 졸업했다.


워싱턴 =리치 타이거 특파원



Yankeetimes BidenTime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