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YANKEE TIMES

바이든,러시아 국제 금융시스템 마비시켜 푸틴의 두딸 핵심인사 가족 전원 경제재제

최종 수정일: 2022년 4월 6일



미국은 G7 및 EU와 함께 부차 사태를 비롯해 우크라이나에서 자행하고 있는 러시아의 학살 행위에 즉각적이고 가혹한 경제적 대가를 물을 것"이라며 "그 일환으로 러시아에 대한 신규 투자 금지를 비롯해 추가 금융 제재 등의 조치를 내린다"고 발표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러시아의 최대 은행을 전면 차단함으로써 러시아 금융에 가하는 충격을 높이겠다"며 한층 강력해진 금융 제재를 발표했다. 이번 제재로 러시아 최대 국책은행인 스베르방크와 러시아 최대 민간은행인 알파뱅크는 금융 시스템에서 전면 차단된다. 이들 기관의 미국 내 자산은 동결되고 미국인이 이들 기관과 거래하는 것 역시 금지된다"고 설명했다. 이들의 자산 규모는 침공 이전 기준으로 1조4천억달러에 달한다고 전했다.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성인인 두 딸,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의 부인과 딸, 대통령과 총리를 지낸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국가안보회의 부의장, 미사일 미슈스틴 러시아 총리 등 핵심 인사 및 그들의 가족들도 제재 명단에 포함됐다. 미 재무부는 오는 7일 전면 제재 대상에 포함되는 러시아 국영 기업 명단을 추가 발표할 예정이다 러시아는 국제 금융 시스템의 혜택을 누릴 수 없다"고 단언했다. 재무부는 전날 미국 금융기관 내 러시아 계좌에서 이뤄지는 달러 부채에 대한 상환을 전면 금지, 러시아의 부채 상황을 더욱 어렵게 했다. 아울러 법무부는 이날 러시아 미디어 재벌인 콘스탄틴 말로페예프를 제재 위반 및 사이버 범죄 혐의로 기소했다. 이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러시아 신흥재벌 '올리가르히'에 대한 첫 기소다.

워싱턴 릭 타이거 특파원

양키타임스 바이든타임스

Usradiostar.com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