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바이든,백악관 안보회의 소집 CIA DNI 국장등 안보팀과 대책 회의



조 바이든 대통령은 13일 백악관에서 긴급 안보회의를 개최 이란이 이스라엘을 공습한 데 대해 “이스라엘에 대한 철통같은(ironclad) 지지를 약속한다”고 밝혔다. 바이든은 이날 중앙정보국(CIA), 국가정보국(DNI) 수뇌부 및 백악관 국가안보팀 등을 모아 회의를 주재하고 회의 사진도 공개했다.

바이든은 “이란의 대(對)이스라엘 공격에 대한 최신 정보를 브리핑 받기 위해 국가안보팀을 만났다”며 “이란과 그 대리인들의 위협에 대한 이스라엘의 안보에 대한 우리의 약속은 철통 같다”고 밝혔다.

이날 애드리엔 왓슨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대변인도 성명에서 “조 바이든 대통령은 이스라엘의 안보에 대한 미국의 지지가 철통 같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 미국은 이스라엘 국민의 편에 서서 이란의 이러한 위협에 대한 방어를 지원할 것”이라고 했다. 왓슨은바이든 대통령은 국가 안보 팀과 정기적으로 상황에 대한 최신 정보를 받고 있으며 금일 오후 백악관에서 (국가 안보팀과) 만날 것”이라고 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이란이 이스라엘을 공습한 데 대해 “이스라엘에 대한 철통같은(ironclad) 지지를 약속한다”고 밝혔다.

이날 애드리엔 왓슨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대변인은 성명에서 “조 바이든 대통령은 이스라엘의 안보에 대한 미국의 지지가 철통 같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 미국은 이스라엘 국민의 편에 서서 이란의 이러한 위협에 대한 방어를 지원할 것”이라고 했다. 왓슨은 “이란은 이스라엘에 대한 공중 공격을 시작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국가 안보 팀과 정기적으로 상황에 대한 최신 정보를 받고 있으며 금일 오후 백악관에서 (국가 안보팀과) 만날 것”이라고 했다.

ความคิดเห็น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