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YANKEE TIMES

바이든,시진핑에 북한의 핵실험 도발적 행동에 관심 촉구

인도 테평양 동맹국들 방어에 확고한 의지 밝혀



백악관은 회담이 끝난 뒤 성명을 내고 “두 정상은 다양한 이슈에 걸쳐 솔직한 대화를 나눴다”고 평가했다. 백악관은 “바이든 대통령이 북한의 도발적 행동에 우려를 표명하고, 국제사회의 모든 멤버들이 북한이 책임 있게 행동하도록 하는 데 관심을 가져야 한다는 점을 분명히 했고, 인도·태평양 동맹국들을 방어하려는 미국의 확고한 의지를 강조했다”고 밝혔다.


바이든 대통령은 회담 후 기자회견에서 “북한이 핵·미사일 실험을 결정할 때 중국이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능력을 갖추고 있는지 확실하지 않다”면서 “나는 시 주석이 북한의 추가 도발을 원하지 않는다고 믿으며, 북한의 추가 도발이 이 지역 내 미국의 주둔에 무슨 의미가 있는지 강조했다”고 말했다. 시 주석에게 북한에 장거리 핵실험을 해선 안 된다는 것을 분명히 해야 할 의무가 있고, 북한이 그럴 경우 미국은 더욱 방어적인 어떤 행동을 해야만 하는데 이는 중국을 겨냥한 것이 아니라고 말했다”고 밝혔다. 백악관은 성명에서 “바이든 대통령과 시 주석은 핵전쟁이 결코 일어나서는 안 되고 핵으로 전쟁에서 이길 수 없으며, 우크라이나에서 핵무기 사용이나 사용 위협에 반대한다고 강조했다”고 설명했다.


YankeeTimes Newyork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