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YANKEE TIMES

바이든,5월말까지 미국성인에 코로나 백신주사


화이자, 모더나 이어 1회용 얀센 백신 출현

방심 말고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손 씻기 강조



조 바이든(사진) 대통령은 2일 백악관에서 코로나19 대응과 관련,오는 5월까지 미국의 모든 성인에게 충분한 코로나19 백신을 공급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당초 미국의 성인 전체가 충분히 맞을 수 있는 백신 물량 6억 회분을 '7월 말'까지 확보하겠다고 공언한 바 있지만 이날 이보다 2개월이나 앞당겨진 일정표를 제시한 것이다.


최근 존슨앤존슨의 자회사 얀센의 백신이 화이자와 모더나 다음으로 미국 내에서 생산 및 접종에 들어간 게 바이든 대통령의 백신 공급 일정표를 앞당기게 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미국의 다른 제약사인 머크(Merck)가 얀센 백신을 함께 생산할 수 있도록 국방물자생산법을 발동했다. 백신 생산 시설이 매일 24시간 가동된다.


'5월 말'까지가 모든 미국 성인의 백신 접종 완료를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 생산된 백신이 미 전역에서 유통·보관·접종이 이뤄지려면 의료 인력과 행정력 등 시스템이 뒷받침돼야 한다. 바이든 대통령도 "백신을 갖는 것만으로는 부족하다"며 실제 모든 미국인에게 주사를 놓기까지는 지연이 있을 수 있다고 말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백신 보급에도 국민들이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손 씻기 등 생활방역수칙을 계속 지켜야 한다고 호소했다. 그는 터널 끝에 빛은 있지만 반드시 승리하기 위해서는 우리의 경계심을 늦춰선 안 된다"고 말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언제쯤 정상으로 되돌아갈 수 있다고 보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나의 희망은 내년 이맘 때나 그 전에 우리가 정상으로 되돌아가는 것"이라고 말했다.


양키타임스 라디오조선티비


www.usradiostar.com

6 vi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