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백악관, 한국산 전기차 세제 혜택 못준다 미국 노동자들이 반대

인플레이션 감축법에 따른 조치 상하원에서 법으로 규제한것

설리반,단기간 모든 문제 해결 불가”한미간 경제이익 입증할 접근법 만들라





백악관은 12일 인플레이션 감축법(IRA)에 따른 한국산 전기차에 대한 보조금 차별 문제와 관련,모든 문제가 하루나 한 주,

한 달 내에 해결될 수 있는 것은 아니다"고 밝혔다.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이날 브리핑에서 한국산 전기차 보조금 차별 문제에 대한 해법을 묻는 말에 대해 "우리는 궁극적으로 미국 노동자와 사업자 및 동맹인 한국의 수요와 경제적 이익을 입증할 수 있는 장기적인 접근법을 만들 수 있을 것으로 믿는다"면서 그 해법이 나올때까지 한국전기차 먄세는 불가능하다고 말했다 그는 양국의 경제적 이해가 고려되는 이해의 장에 도달할 것으로 확신한다"면서 "수일 내지 수주 내에 이런 상황이 펼쳐질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미국은 지난 8월 기후변화 위기 대응 등을 위한 IRA를 입법해 시행하면서 북미에서 최종 조립된 전기차에만 보조금을 지급하도록 했다. 특히 재무부는 IRA에 따라 내년부터 적용되는 전기차 세액공제 하위 규정을 연말까지 발표할 예정이지만, 핵심적 규정인 '북미 최종 조립 기준'은 유지될 것이란 전망이 많다.


YankeeTimes BidenTimes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