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부품 인력 부족 속에 항공수요 폭발적 보잉 에어버스 비행기 부족 사태

항공수요 증가 항공료 고공 행진 부채질




코로나19 팬데믹이 진정되면서 항공 여행객들이 급증하면서 미국 내 주요 항공사들이 승객들을 실어나를 항공기 부족 사태에 직면하고있다.최근 인플레이션과 금리 상승, 고유가로 항공 요금이 상승하고 있는 상황에서도 항공 수요는 좀처럼 줄어들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뉴욕타임스에 따르면 주요 항공기 제작업체인 보잉과 에어버스가 부품 조달과 인력난 등 공급망 문제로 주문한 항공기를 제때 공급하지 못하면서 항공사들이 항공기 부족 사태를 맞게 됐다고 보도했다.


아메리칸항공은 내년에 보잉 737맥스8 기종 27대를 인도받기로 예정되어 있지만 현재 상황에선 19대를 공급받을것으로 보고있다. 젯블루항공은 올해 에어버스로부터 내년 29대의 항공기를 받기로 계획하고 있지만 22대에 그칠 것으로 전망하고있다 유나이티드항공은 보잉과 에어버스에 상당 규모의 항공기 제작을 의뢰한 상태지만 많은 주문량을 받기가 어려운 상황이다 제작업체들의 납기 지연 현상 이면에는 부품 부족과 인력난 등 공급망 문제다 데이브 캘훈 보잉 최고경영자(CEO)는 “거의 모든 산업 분야가 겪고 있는 공급 문제와 인플레이션, 인력난, 미시경제 문제 등을 겪고 있다”며 “현실을 직시하고 폭넓은 조치들을 취하고 있다”고 말했다.



YankeeTimes NewyorkTV




Commentaire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