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북한 러시아 국방장관 회담 평양서 진행

세르게이 쇼이구 국방장관 북러 협력 다짐



조선중앙통신은 '위대한 조국 해방 전쟁 승리' 70돌에 즈음하여 국방상 쎄르게이 쇼이구 동지를 단장으로 하는 로씨야 련방 군사대표단이 북한을 축하방문하기 위하여 25일 평양에 도착하였다.' 고 26일 보도했다.


평양국제비행장으로 도착한 쇼이구 장관 일행은 북한 강순남 국방상과 인민군 총정치국장 정경택, 총참모장 박수일, 외무성 부상 임천일 등이 맞이했다. AFP 통신과 러시아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러시아 국방부는 이날 성명을 내고 "오늘 쇼이구 러시아 연방 국방장관이 조선인민공화국 강순남 국방상과 평양에서 회담했다"고 밝혔다.



쇼이구 장관은 북한을 러시아의 '중요한 파트너'로 지칭하면서 "오늘 회담이 양국 국방부 간 협력을 강화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고 타스 통신 등은 전했다. 앞서 러시아 국방부는 쇼이구 장관이 북한 측 초청에 따라 25∼27일 사흘 일정으로 평양을 방문, 한국전 정전협정 70주년 기념행사들에 참석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일각에선 우크라이나전을 지휘하는 쇼이구 장관이 이번 방북 기간에 전장에 투입할 북한산 무기 수입 문제를 논의할 가능성이 있다는 관측도 제기된다.


양키타임스 국제방송


usradiostar.com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