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북한 코로나 35만명 확진 화들짝 전국 군 시 도시 봉쇄령

12일에만 1만8000명 확진 6명 사망

오미크론 확진 포함 6명 사망 추정



북한 내 코로나19는 지난달 말 확산 시작, 누적 35만 여명의 확진자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된다 김정은 조선노동당 총비서 겸 국무위원장은 국가비상방역사령부를 방문, 전국 봉쇄 및 단위별 격폐 등 북한판 제로 코로나 정책 이행을 강조했다. 13일 일본 조선인총연합회(조총련) 기관지 조선신보는 김 위원장이 국가비상방역사령부를 지난 12일 방문했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지휘실을 돌아보면서 최대 비상방역 체계 이행 실태를 점검했다. 김 위원장은 방역 체계 허점을 지적하고 "전국의 모든 도·시·군에서 자기 지역을 봉쇄하고 주민 편의를 최대로 보장하면서 사업·생산·거주단위별 격폐 조치를 취하는 사업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또 "전파 상황을 따라가면서 관리하면 피동을 면할 수 없다"며 "주동적으로 지역들을 봉쇄하고 유열자들을 격리 조처하며 치료를 책임적으로 해 전파 공간을 차단하는 게 급선무"라고 요구했다. 아울러 "유열자 병 경과 특성들을 치밀하게 관찰하고 전문성 있는 지도서의 요구에 맞게 과학적 치료 방법과 전술을 전격적으로 따라 세우며 국가적 의약품 보장 대책을 더 강화해야 한다"고 밝혔다. 인민들이 국가 비상조치를 정확히 이해할 수 있게 정치선전 사업을 공세적으로 하라", "자기 지역·단위 방역 사업 정황에 기민하게 대응할 수 있는 준비를 충분히 갖출 것", "방역 사업 신속성과 과학성을 보장할 것" 등을 주문했다. 그러면서 "직면한 보건위기 상황을 하루속히 역전시키고 방역 안정을 회복하며, 우리 인민 건강과 안녕을 수호하는 것은 당 앞에 나선 가장 중차대한 도전이고 지상 과업"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지난 12일 하루에만 전국 범위에서 1만8000여 명이 신규 확진되는 등 북한 내 코로나19는 급격히 전파 중인 것으로 관측된다. 매체는 "현재까지 18만7800여 명이 격리 및 치료를 받고 있으며 6명이 사망했다"고 전했다. 사망자 6명 중에는 코로나19 스텔스 오미크론 BA.2 감염자도 있다고 북한 매체는 밝혔다. 앞서 북한은 8일 평양에서 검체 분석 결과 오미크론 바이러스 BA.2가 검출됐다고 공개한 바 있다.


양키타임스 유에스조선


usradiostar.com 무료 광고 방송 신청 환영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