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시시콜콜 트럼프 망신주기 포르노 배우 색스 재판 미국인들 관심 없어

트럼프 재판정 들어서기 전 "정치적 기소…전례 없는 일" 비난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15일 사상 처음으로 형사 피고인 자격으로 뉴욕 맨해턴 법정에 섰다.

지난 2016년 대선을 앞두고 성추문을 막기 위해 입막음 돈을 지급하고 회사 장부를 조작했다는 의혹으로 재판을 받게 된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형사 재판이 열리는 미국 뉴욕 "이 같은 일은 전에 일어난 적이 없고, 법학자들도 말이 안 되는 사건이라고 한다"며 "이것은 정치적으로 모욕주려는 기소"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것은 미국을 향한 공격이다. 나는 여기 있는 게 자랑스럽다. 이것은 진정 정적을 향한 공격이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지난 2016년 대선 직전 전직 성인영화 배우 스토미 대니얼스와의 과거 성관계 폭로를 막기 위해 개인 변호사 마이클 코언을 통해 '입막음 돈'을 지급한 뒤 그 비용과 관련된 회사 기록을 조작했다며 34개 혐의를 적용해 지난해 3월 재판에 넘겨졌다.11월 대선 이전에 재판 일정이 예정된 형사사건은 이 건이 유일하다.


양키타임스 usa국제방송 

留言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