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시진핑,미.중 관계 세계에서 가장 중요. 어떻게 지나느냐 따라 미래운명 결정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방중 중인 미국 의회 대표단을 만나 양국 관계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주석은 9일 척 슈머 미국 민주당 상원 원내대표 등 대표단을 만나 "미 중 관계는 세계에서 가장 중요한 양자 관계"라고 말했다. 앞서 미국에서는 의회 대표단이 2019년 이후 4년 만에 중국을 찾았다. 지난 7일 상하이에 도착한 대표단은 이날 베이징 인민대회당을 찾아 시 주석을 면담했다. 시 주석은 이 자리에서 슈머 원내대표 등에게 "변화와 혼란의 세계에 맞서 중국과 미국이 서로 어떻게 지내느냐에 따라 인류의 미래와 운명이 결정될 것"이라고 했다. 아울러 "중미 관계를 증진할 이유는 1000가지가 있지만, (관계를) 망칠 이유는 1가지도 없다"라고 했다. 이와 함께 경쟁과 대치는 시기의 경향에 맞지 않는다고도 말했다. 시 주석은 경쟁과 대치는 한 국가의 문제는 물론 세계가 직면한 도전을 해결하는 데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며 "중국과 미국 공동의 이익이 차이를 훨씬 넘어선다"라고 역설했다. 그는 "중국과 미국 각각의 성공은 서로에게 도전이라기보다는 기회"라며 신흥 강대국과 기존 패권국이 충돌하는 '투키디데스의 함정' 역시 불가피한 일이 아니라고 했다. 시 주석은 "세계는 중국과 미국 각각의 개발과 공동의 번영을 수용할 수 있을 만큼 크다"라며 양국이 서로 도와가며 각자의 개발로부터 이익을 볼 수 있다고 했다. 그는 "중국과 미국은 주요국으로써 관대함과 비전, 책임감을 보여주며 양국 국민의 복리와 인간 사회의 진보를 증진해야 한다"라고 설파했다. 시 주석은 "세계는 발전하고 시기는 변하지만, 중국과 미국의 평화로운 공존이라는 역사적 타당성은 변치 않는다"라며 거듭 양국 관계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한편 슈머 원내대표는 이자리에서 이스라엘에서 지난 며칠 벌어진 일은 끔찍하다"라며 "당신과 중국 인민이 이스라엘 국민의 편에 서서 이 비겁하고 잔인한 공격을 규탄하기를 촉구한다"라고 말했다. 공격 당시 250명의 젊은이가 모여 춤을 추고 있었고, 하마스 테러리스트들은 기관총을 들고 그들을 모두 사살했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슈머 원내대표는 아울러 "솔직히 말하자면, 이 혼란스러운 시기에 중국 외교부 성명이 이스라엘에 대한 어떤 동정이나 지지도 표하지 않은 점에 매우 실망했다"라고 했다. 중국 외교부는 팔레스타인 무장 정파 하마스가 이스라엘을 공격하자 지난 8일 성명을 내고 관련 당사자들이 냉정을 지키고 자제하며 적대 행위를 즉각 중단해야 한다고 했었다. 베이징= 리룽 채이 특파원 양키타임스 뉴욕티비

ReplyReply allForward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