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안철수 합당 반대 독자 출마 선언

국민의힘에 섞이고 싶지 않아

윤석렬 풍선인기 터져 인기 폭락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16일 국민의 힘에 섞히고 싶지않아 독자출마 하겠다고 발표했다 안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합당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말하며 “정치를 시작한 이래 많은 우여곡절이 있었지만, 가장 힘든 시간이었다. 통합을 기대하신 국민들께 죄송하다”고 고개를 숙였다.


그러면서도 "정권 교체를 위한 야권 지지층의 확대를 가장 중요한 통합의 원칙이라고 강조해왔지만, 통합 논의 과정에서 국민의당 당원과 지지자들의 마음에 오히려 상처를 입혔다"며 “합당을 위한 합당 또는 작은 정당 하나 없애는 식의 통합은 정권교체를 위해서도 결코 바람직하지 않다는 결론에 이르렀다”며 협상 결렬 책임을 국민의힘에 떠넘겼다. 우선은 지금까지 혼란스러웠던 당을 먼저 추스르고 당원 지지자 분과 함께 논의해 길을 찾겠다”며 답을 피했다.


국가의 미래를 생각하고 그리고 더 좋은 대한민국을 만들겠다는 생각을 가진 분들이라면 어떤 분이든 만나서 의논할 자세가 돼있다”며 가능성을 열어뒀다.


특히 야권 선두주자라고 큰소리치든 윤석열씨의 지지율이 계속 하락,대다수 국민들은 그에게 등을 돌린 형국이어서 과연 그의 의도대로 될 수 있을지는 미지수다.


양키타임스 조선포스트


안동수 특파원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