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앤서니 파우치, 코로나 치료제 나와도 꼭 맞아라

마크,먹는 치료제 곧 나온다 장담
백신 안 맞으면 죽는다 맞고 살아라


미국 전염병 권위자인 파우치 국립알러지·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은 코로나19에 대한 먹는 치료제가 곧 나오게

될 것 이라면서 이 치료제가 나와도 백신은 꼭맞아야 코로나에 걸려 죽지 않을것이라고 말했다.


파우치 소장은 3일 ABC방송에 출연해 ‘치료제가 승인되면 백신이 불필요한가’라는 질문에 “분명히 아니다. ‘이제 여러분은 약을 갖게되더라도 백신은 맞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제약사 머크는 지난 1일 경구용 항바이러스 치료제 ‘몰누피라비르’가 경증 또는 중간 증세의 감염 5일 이내 코로나19 환자 775명을 상대로 한 3차 임상시험에서 입원 가능성을 50%가량 낮췄다며 코로나 치료에 효과적이라고 발표했다. 머크는 이 약 복용자 중 7.3%만이 29일 이내에 코로나로 병원에 입원했지만, 위약(가짜 약·플라시보) 복용자 중 14.1%가 입원하거나 사망했다고 밝혔다.


또 약 복용자 누구도 사망하지 않았지만, 위약 복용자는 8명이 사망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머크는 이 약에 대한 긴급 승인을 미 당국에 신청하겠다고 했다.


양키타임스 뉴욕티비




留言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