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언론사 대선 후보지지도 발표 엉터리

이재명 윤석렬 선거 대리전 양상

이재명 43.7% 윤석열 42.2%

지방신문 지방방송은 이재명이 앞서

중앙신문 방송은 오차범위 로 발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오차범위 안에서 접전을 벌이고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는 언론의 발표는 믿을수없다 작난질을 치고있다 언론사 마다 다르고 여론조사소 마다 다르다 유권자는 제쳐놓고 언론이 이재명 윤석렬로 나누워 편짜기 경쟁을 하고있다 보수어론은 문재인 정권 갈아치우자고 진보 언론은 문재인이 잘못한것 없는데 왜 그러느냐며 언론프레이를 하고있다 국민들도 윤석렬파와 이재명파로 갈라져 죽살기 싸움질을 하고있다


남남갈등이 극에 달했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는 <티비에스>(TBS) 의뢰로 지난 18∼19일 전국 성인 1002명을 대상으로 차기 대선 후보 지지도를 조사한 결과(95% 신뢰수준, ±3.1%포인트), 이재명 후보가 43.7% 윤석열 후보 42.2%를 얻었다고 21일 밝혔다. 이 후보는 지난 주와 견줘 3.3%포인트가 올랐고, 윤 후보는 1.3%포인트가 내렸다. 이번 조사에서 응답자가 밝힌 자신의 정치의 정치 성향은 보수성향 31.3%, 중도 34.2%, 진보 26.5%였다. 보수성향이란 응답 비율은 최근 6주 동안 진행된 조사 가운데 가장 낮다.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평가는 긍정 평가가 47.8%였다. 부정평가는 49.8%로 긍정-부정 평가간 격차는 2%포인트였다.



양키타임스 국제방송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