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연준,기준금리 025% 올려 2001년 이후 최고 5.50%. 내년 대선 악영향



미국 연방준비제도(Fed)는 26일 기준 금리를 0.25%포인트 인상,2001년 이후 최고 5.25%~ 5.50% 로 끌어 올렸다. 바이든 대통령의 내년 대선에 악영향을 줄것으로 예상된다 연준은 6월에는 금리를 동결, 지난해 3월부터 15개월간 이어진 공격적 인상 국면을 마무리하고 숨고르기에 나선 바 있었지만 결국 이날 역대 최고로 이자를 올렸다.


이에 따라 미국의 기준금리는 기존 5.00~5.25%에서 5.25~5.50%로 조정됐다. 연준은 성명에서 "최근 지표에 따르면 경제 활동은 완만한 속도로 확장하고 있다"며 "최근 몇 달간 일자리 증가세가 견고하고 실업률 또한 낮은 수준에 머물고 있지만, 물가 상승 수준은 여전히 높다"고 밝혔다. 미국 은행 시스템은 건전하고 탄력적이지만, 신용 조건 강화로 고용 및 경제 활동, 물가에 부담이 될 가능성이 높다"며 "이러한 영향은 불확실하고, 연준 위원회는 인플레이션 리스크에 여전히 높은 주의를 기울이고 있다"고 강조했다.


연준은 물가 상승률 목표치인 2% 달성을 거듭 강조하고 있지만 한번 올라간 물가가 내리가려라는 기대는 매우 희박하다. 시장에서는 물가 상승이 한 풀 가라앉고 전반적인 지표가 완만하게 돌아서며 금리 인상 속도 역시 조절될 가능성에 무게가 실리고 있지만 글쎄 올시다?


워싱턴= 에이리치 타이거 특파원


양키타임스 뉴욕티비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