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영국 독일 우크라이나 무기 지원 시쿤둥 이기지도 못하는 전쟁 이제 멈춰야



미국과 영국 독일이 우크라이나에 전투기 지원할지를 두고 이견을 보이면서 서방에 균열이 일고 있다고 17일 뉴욕타임스가 보도했다. F-16은 수백마일 떨어진 표적을 탐지하는 레이더와 최신 미사일을 갖춘 미국산 전투기로, 미정부에서 기밀로 취급하는 시스템도 탑재돼 있다. 우크라이나는 이미 폴란드 등에서 구소련 시대 전투기를 지원받기는 했지만, 러시아 공습에 맞서려면 F-16 등 현대식 전투기가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영국과 네덜란드는 국제 연합을 구축해 F-16 조달을 지원하는 데 합의하는 등 유럽 다수 국가가 전투기 지원에 우호적이지만, 전투기 재수출을 쥐고 있는 미국은 여전히 회의적이다.미국이 전투기 직접 지원을 주저하는 이유로 수백만달러에 이르는 F-16 지원 비용을 미국의 전쟁자금에 부담을 줄 수 있다는 것이다. NYT는 다만 미국이 하이마스(HIMARS·고속기동포병다연장로켓시스템), 주력전차인 에이브럼스, 패트리엇 방공 미사일 지원을 두고도 초기에는 부정적이었으나, 결국에는 무기를 지원하기로 입장을 선회한 바 있다 영국 국제전략문제연구소(IISS)는 네덜란드와 덴마크, 벨기에에서 F-16 최소 125대를 지원할 수 있을 것으로 추정했다 리시 수낵 영국 총리는 올여름 우크라이나 조종사들을 상대로 한 기초 훈련을 시작할 계획이라고도 밝힌 바 있다. 다만 미국 승인 없이는 F-16을 실제 조종하는 훈련은 하기 힘든 상황이다. IISS 군사전문가 더글러스 배리는 F-16 전투기에 어떤 패키지가 탑재되느냐에 따라 러시아 진지를 타격하는 데 쓰일지 여부가 결정될 전망이라고 분석했다 민주당·공화당 의원 14명은 백악관에 서한을 보내 "F-16 전투기를 우크라이나에 제공하는 것은 이 전쟁을 적기에 효과적으로 끝내는 데 중요하다"며 지원 승인을 촉구했다.


영국과 독일 우크라이나에 전투기 지원 안 하기로

러시아 우크라이나 전쟁 이제 멈출때 젤렌스키 휴전 수용 바람직


벤 월리스 영국 국방장관과 보리스 피스토리우스 독일 국방장관은 17일 베를린에서 회담을 마친 뒤 우크라이나에 전투기 지원을 안하기로 했다고 입장을 밝혔다고 AFP 통신 등이 전했다. 월리스 장관은 영국은 우크라이나 조종사들을 훈련하는 것은 고려할 수 있지만, 우크라이나에 전투기를 지원할 계획은 없다고 밝혔다. 피스토리우스 장관도 독일 공군의 토네이도 전투기나 유로 파이터 전투기는 훈련이 힘들고 부속품이 비싸서 단기적으로 우크라이나에 도움을 주기에는 적합하지 않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2월부터 러시아와 싸우고 있는 우크라이나는 국제 사회에 전투기와 추가 방공 체계 등을 요청해 왔다. 우크라이나 젤렌스키 대통령은 부인을 한국에 보내 윤 대통령에게 경제 지원을 요청했다 한국민들은 러시아와 관계 악화를 반대 우크라이나 지원을 탐탁하지 않게 여기고 있다


워싱턴 =에이리치 특파원


yankeetimes newyorkTV




コメント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