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옐런, 민주당 공화당 협상 촉구 "부채 한도 안 올리면 세계 대공황 ?


백악관과 연방의회 지도부의 부채 한도 협상이 뚜렷한 진전을 보지 못한 가운데 재닛 옐런 재무장관이 미국 정부가 채무를 불이행(디폴트)하면 미국과 세계 경제에 ‘대공황과 같은 재앙’이 될 것이라고 재차 경고했다. 옐런 장관은 15일  전미독립지역은행가협회(ICBA) 행사에서 부채 한도 문제를 해결하지 않으면 이르면 다음 달 1일 정부가 디폴트 사태를 맞을 수 있다면서 민주당 공화당 의회는 빨리 부채 한도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미국의 디폴트는 경제·금융적 재앙을 초래할 것이다 미국이 지난 수년간 이룬 역사적인 경제 회복을 그 이전으로 되돌릴 것이라고 밝혔다. 디폴트 상태가 장기화하면 미국인 800만명 이상이 일자리를 잃고 주식시장 가치의 45%가 사라질 것이라는 백악관 경제자문위원회(CEA) 예상치를 언급,대공황처럼 심각한 경기침체로 이어질 수 있다”고 말했다. 사회보장제도에 의존하는 6,600만 미국인과 수백만명의 참전용사와 군 가족에 돈을 지급하지 못할 것이라면서 “소득 감소는 여러 미국인 일자리와 사업을 파괴하는 경기 침체로 이어질 수 있다”고 경고했다.



YankeeTimes  IBNnet usradiostar.com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