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유엔사 윤석렬 군복위장 DMZ 침입 엄중 조사

군복으로 군인 위장 백골 관축소에서 암약

정전협정 위반사례 파악하여 엄중 문책할것




유엔군사령부는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지난 20일 강원 철원 최전방 부대를 방문한 것과 관련, ‘정전협정 위반’ 여부에 대한 조사에 착수했다.


윤석렬은 대통령도 아닌데 지난 20일 백골 전방관측소 (OP)에서 민간인이 금지된 활동을 한것은 정전협정 위반 사례라면서 원인을 파악하여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고 22일 밝혔다 유엔사는 정전협정 준수 저해 행위와 민간인을 과도한 위험에 처하게 하는 행위의 재발 방지를 위해 조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US국제방송 usradiostar.com


윤 후보는 지난 20일 강원 철원의 육군 3사단 백골부대 OP를 방문해 득표를 목표로 장병들을 격려했다. 유엔군사령관은 남측 DMZ에서의 민사행정 및 구제사업을 책임지고 있으며, 쌍방 병력의 적대행위를 방지하기 위한 필수 활동에만 DMZ를 출입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유엔사는 지난 20일 최전방 사단은 이러한 법적 지시를 따르지 않았고, 민간인들에게 (전투원 표식에 해당하는) 군복을 입혀 필요 이상의 위험에 처하게 했을 뿐만 아니라 유엔사의 승인을 받지 않은 추가 인원이 비무장지대를 출입하도록 했다”고 지적했다. 유엔사는 조사 완료 뒤 기존 합의에 따라 적절한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Yankeetimes BidenTime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