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윤석렬 부부 북한 정찰 위성에 이미 노출,서울 평택등 주요 표적 찰영

북한 정찰 위성, 빵뚤린 남한, 윤석렬 부부 거소 동정 샅샅이 감청 김정은이 확보



북한은 발사에 성공한 군사정찰위성으로 한반도 일대 사진을 촬영했고 이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확인했다고 25일 주장했다 윤석렬 부부의 거소를 파악했고 모든 동정도 감시하고 있는것으로 보인다 통신은 김 위원장이 "24일 오전 10시 15분부터 10시 27분사이에 정찰위성이 조선반도를 통과하며 적측지역의 목포, 군산,평택, 오산, 서울 등 중요 표적지역들과 남한의 여러 지역을 촬영한 사진 자료들을 구체적으로 파악했다고 덧붙였다.


김정은 위원장은 전날 국가항공우주기술총국 평양종합관제소를 찾아 정찰위성의 운용준비 상태를 점검하고 24일 촬영된

항공우주사진들을 봤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이날 보도했다. 위성의 사진 촬영 및 사진의 지상 전송 작업은 궤도에 들어간 위성이 제대로 작동하는지 검증하는 중요한 절차다. 북한은 촬영 사진들을 공개하지는 않았지만, 촬영했다는 주장이 사실이라면 위성은 서해 쪽에서 남북 방향으로 이동하면서 한반도를 촬영했고 데이터 전송도 이뤄진 것으로 해석할 수 있다.


목포에는 남방 해역을 방어하는 해군 제3함대, 군산에는 한국 공군 및 주한 미 공군 기지, 평택에는 세계 최대 규모의 미

육군기지인 캠프 험프리스, 오산에는 공군작전사령부 및 미군기지 등이 있다 김정은 위원장이 평양종합관제소를 방문한 건 정찰위성을 발사한 이튿날인 지난 22일에 이어 이틀만이다. 북한은 김정은이 첫 방문 당시에는 괌 미군기지를 촬영한 사진을 봤다고 주장한 바 있다.


양키타임스 US 국제방송

Commentaire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