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윤석렬 정부, 내년 총선위해 일본에 오염수 방류 빨리 해 달라



한국 정부와 국민의 힘 이 일본 측에 후쿠시마 오염수 조기방류를 요구했다는 일본 언론 보도가 나와 파장이 일고있다


16일 일본 아사히신문은 '윤 대통령 한일관계 개선 가속화 방안 강조'라는 제목의 기사를 게재,윤석열 정권이나 여당 내에서는 도쿄전력 후쿠시마 제1 원전의 처리수 방류가 불가피하다면 총선에 악영향이 적도록 조기 실시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며 "이 뜻은 비공식적으로 일본 측에 전해져 일본 정부의 판단에도 영향을 줄 것 같다"고

보도했다.


한국 야당 측은 과거사 문제뿐 아니라 처리수 문제에서도 정권 비판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오염수 방류가 타일피일 장기화 한다면 정국 급랭으로 이어질 수 있어 한일관계가 앞으로의 정권 귀추를 점치는 중요한 요소가 될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다.


기사는 한국 정부의 강제징용 해법 '3자 변제안'과 일본 정부의 '호응 조치'인 화이트리스트 복원·한일 통화스와프 재개 등을

짚으며 한일 관계를 위한 양국의 노력을 다뤘다.


이신문은 윤 대통령의 광복절 경축사를 인용해 "일본과의 관계 개선을 가속할 것임을 강조했다"고 풀이하기도 했다.


도꾜= 시마다 도부노부 특파원

ความคิดเห็น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