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윤석렬 정부,155mm포탄 우크라니아에 유럽 전체보다 많은 양 퍼 주었다



워싱턴 포스트가 4일 우크라이나 전쟁과 관련,한국 윤석렬 정부가 우크라이나에 최대의 많은 포탄을 지원했다고 보도했다

한국에서 우크라이나로 간 포탄량이 유럽 전체 국가를 합한 것보다 더 많았다고 전했다 올해 초 바이든 행정부의 가장 큰 숙제가 우크라이나에 155mm 포탄을 공급하는 일이었다면서 윤 정부가 이것을 알아차리고 앞장서 우크라에 포탄을 보냈다고 전했다


전장에선 한 달에만 9만 발 이상 포탄이 필요하다 미국이 조달할 수 있는 건 10분의 1 가량에 불과했다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탄약을 대량으로 보유한 한국에 눈을 돌렸다.한국이라면 41일 안에 공중과 해상으로 33만 발을 실어나를 수 있다는 계산을 한것이다 하지만 교전 지역에 무기 공급을 금지하고 있는 한국 법이 장벽이었지만 결국 간접 지원 방식을 이용 올해 초부터 탄약 공급이 성사됐다고 신문은 전했다.


신문은 한국에서 이송된 포탄 규모를 구체적으로 거론하지 않았다한국 포탄이 우크라이나로 곧바로 전달됐는지, 미국이 한국 포탄을 무기고에 채우는 우회 방식을 취했는지도 명확히 다루지 않았다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미국 지원 없이는 우크라가 러시아에 무릎을 꿇을수 밖에 업다면서 의회가 지금 예산안을 통과시키지 않으면 더 이상의 우크라이나 지원도 불가능합니다라면서 공화당 하원에 촉구했다


공화당이 다수당인 하원은 백악관이 패키지로 제출한 우크라이나와 이스라엘 지원 예산 가운데 이스라엘만 따로 떼서 통과시켰다. 최근 공화당 존슨 하원의장은 밑 빠진 독에 물을 부을 수 없다던 기존 입장에서 우크라이나 지원도 필요하다는 쪽으로 변화를 시사, 백악관의 남부 국경 정책을 바꿔야 한다고 말했다



워싱턴 = 에이 리치 타이거 특파원


yankeeTimes NewyorkTV



Comentarii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