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윤석렬 2030 엑스포 부산유치 장담 헛방 사우디가 큰표차로 따

사우디 리야드 119표, 부산 29표, 한총리 "송구, 무거운 책임감"


한국 부산이 2030 세계박람회 유치에 실패했다.

부산은 28일 오후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국제박람회기구(BIE) 제173차 총회에서 진행된 개최지 선정 투표에서 겨우 29표를 획득, 119표를 쓸어담은 1위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에 크게 뒤졌다. 사우디는 투표 참여 165개국 중 3분의 2인 110표를 넘긴 119표를 얻어 결선 투표 없이 여유롭게 2030년 엑스포 개최지로 선정됐다.


한국 정부는 투표 직전까지 큰 소리를 쳤지만 외교력 부족으로 내비친 역전 기대감과는 달리 예상보다 훨씬 큰 표 차이로 패하자 안타까움과 아쉬움을 드러냈다.


한덕수 국무총리는 투표 직후 회견에서 "국민의 열화와 같은 기대에 미치지 못해 송구스럽고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국민 여러분의 지원과 성원에 충분히 응답하지 못해 대단히 죄송하다"고 말했다.



양키타임스 US 국제방송

Commenti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