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이란,이스라엘에 보복 드론.미사일 수백여발 발사



이란이 13일 오후 늦게 이스라엘을 향해 무장한 드론(무인기)와 미사일을 쏘며 공습을 전격 감행했다. 
이란은 지난 1일 시리아 수도 다마스쿠스 주재 이란 영사관을 이스라엘이 폭격해 이란 혁명수비대 고위급 지휘관이 사망한 데 대한 보복을 천명해 왔다. 

타임스오브이스라엘은 “이란이 100기가 넘는 무장 드론을 발사해 이스라엘 공습에 나섰고 이스라엘군과 미군이 이를 가로막기 위해 대처 중”이라고 밝혔다. 

이란은 이번 작전에 ‘진실의 약속(True Promise)’이란 이름을 붙였다. 이란의 지원을 받아 레바논에서 활동하는 이슬람 무장세력 헤즈볼라도 이날 이스라엘을 무장 드론 등으로 공습했다.

이스라엘은 이날 오후 늦게 군에 ‘전면 경계 태세’를 발동하고, 휴교령을 내리는 등 이란의 보복 공격 가능성에 대한 본격적인 대비를 해왔다. 

조 바이든 대통령이 “이란이 수일 내 이스라엘을 대상으로 보복 공격에 나설 수 있다”는 경고를 한데 이어, 이날 이란이 이스라엘 기업인 소유의 상선을 나포하면서 양측 긴장은 극도로 고조됐었다.
yankeetimes  usradiostar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