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이재명 윤석렬이 북한에 본때 보인다고 평화의 안전삔 뽑지말라 미국 한국민 전쟁 싫다

옆집서 돌멩이 던진다고, 더 큰 돌로 상처 낸들 뭔 도움되겠나?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는 19일 현 남북 긴장 고조에 대해 “적대적 행위를 중단하고 한반도 긴장을 완화할 지혜를 발휘해야 한다”며 “김정은 위원장은 미사일 도발을 당장 멈춰야 한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북한 김정은을 향해 “적대 행위를 중단해야 한다. 무모한 도발을 지속할수록 국제 사회에서 고립되고 북한 주민들의 고통이 심화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선대들, 우리 북한의 김정일·김일성 주석의 노력이 폄훼되지 않도록 애써야 할 것”이라고 했다.
이 대표는 “한반도의 평화가 흔들리고 있다”며 “북한이 민족 관계까지 부정하면서 대한민국을 불변의 주적으로 규정했다.

윤석열 대통령도 이를 맞받아서 몇 배로 응징하겠다고 맞선다”고 현 상황을 언급했다. 그러면서 “이러다가 전쟁 나는 것 아니냐는 국민의 걱정이 커진다. 미국 안보 전문가가 한반도 전쟁 가능성을 거론한다”고 했다.

이 대표는 “윤석열 대통령에게 거듭 말한다. 한반도 평화는 경제와 우리 국민의 삶과 직결된 문제”라며 “북한에 본때를 보인다면서 평화의 안전핀을 뽑는 우를 범해선 안 된다”고 했다.

그러면서 “북한에 대한 적대적 강경 정책을 전환해야 한다. 긴장을 낮출 방안을 모색해야 한다”고 했다.

이 대표는 윤 대통령을 향해 “옆집에서 돌멩이를 던진다고 더 큰 돌을 던져 상처를 낸들 우리에게 무슨 도움이 되겠느냐”며 “싸워서 이기는 것도 중요하지만 싸우지 않아야 한다.

평화를 유지하는 게 진짜 실력”이라고 했다.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을 ‘돌멩이’에 비유하며 우리 군의 대응을 ‘큰 돌’이라고 한 것이다. 한국 윤석렬 정부는 미국에 대해 핵을 달라고 소리치고 있다 미국은 윤석렬에게 핵을 쥐어주면 겁없이 전쟁을 이르킬 위험 인물로 보고있다 군대도 가본일이 없고 군대가 무엇하는지도 모르는 인간이다


한나리기자


양키타임스  미국 국제방송


Kommentar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