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YANKEE TIMES

일본에 백신 먼저 지원 나중에 한국지원

일본 빼고 한국 준것 보도는 거짓

바이든-스가 회담때 상당량 줘

8천만회분 중 2500만회분 공유계획 공개

600만회분은 한국·인도·캐나다·멕시코에



미국 행정부가 해외에 공유 하겠다고 밝힌 코로나19 백신 8천만 접종분량(도스) 가운데 우선공유 물량인 2500만 접종분량을 한국 등에 공급했다. 일본은 바이든-스가 회담때 20000만 도스를 이미 주었다.


조 바이든 대통령은 3일 성명을 통해 해외 지원물량 전체 8천만회 가운데 우선 지원물량 2500만회 지원 계획을 공개했다. 지원물량 2500만회 가운데 1900만회는 코백스(COVAX)를 통해 '간접' 지원하고 나머지 600만회는 미국정부가 '직접' 지원한다.


'간접' 지원 물량은 라틴아메리카와 카리브해 지역 약 600만회, 남아시아 및 동남아시아 약 700만회, 아프리카 약 500만회씩 할당됐다.


'직접' 지원 물량 600만회분에 대해 바이든 대통령은 성명에서 "급증 사태를 겪는 국가들, 위기에 빠진 국가들, 그리고 파트너국 및 이웃나라인 캐나다, 멕시코, 인도, 한국 에 직접 공유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백악관은 별도의 브리핑을 통해 얀센 백신 100만회 분량이 이날 캘리포니아에서 비행기에 적재돼 한국으로 향한다고 설명했다. 미국의 다른 '파트너국'인 일본은 지난번 주었기 때문에 줄 필요가 없다.


앞서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는 21일 한미정상회담에서 우리가 군용 55만명분(110만회) 백신을 확보한 것을 놓고도 "한달 전 미국을 방문해 1억회분 백신을 확보한 스가 총리와 비교된다"며 "현금을 지급하고 물건 대신 약속어음만 받아온 것"이라고 혹평한 바 있다.

.

일본 주요 언론은 미일정상회담 이틀후부터 스가 총리가 확보한 백신은 1억회분이 아니라 5천회분(2500만명분)이라고 정정해 보도했다.


yankeetimes USchosun


usradiostar.com

13 vi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