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전광훈 목사,국민의 힘 김기현 대표에 "공천권 장사 폐기 압박 국회의원 희망자 공개 모집 추진

전당원 대상 국회의원 공천 희망자 모집 바람직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목사가 여당인 국민의 힘을 말아먹는 발언을 이어가면서 공천장사를 폐지하고 당원을 대상으로 국회의원 공천 모집을 하여 다선국회의원들을 물갈이 하여 정치를 청소하여야 한다고 기염을 토했다. 국민의힘 당원이 아닌 전광훈 목사가 국민의 힘 김기현 대표에게 공천 장사를 폐기하라고 촉구하고 국회의원 희망자는 응모를 하도록 역설했다


그가 자신을 따르는 신도들을 국민의힘에 입당시켜 총선 공천에 영향력을 행사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낸것이다. 이에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는 전 목사를 향해 “그 입을 당장 닫으라”고 했지만 전목사는 김기현이 너나 입을 닿으라고 응수했다. 전 목사는 17일 서울 성북구의 교회에서 연 기자회견에서 “위기에 빠진 자유민주주의 수호의 방도를 제시하려고 한다”며 “전 국민적 국민의힘 당원 가입 운동과 공천권 폐지 및 당원 중심의 후보 경선이 그것”이라고 주장했다.


전 목사는 “이것을 수용하면 새로운 정당 창당을 잠시 보류하겠다”며 “제안을 받아들이지 않으면 반드시 광화문을 중심으로 자유 우파, 기독교, 불교, 천주교를 연대해 새로운 정당을 만들어 당신들의 버릇을 고쳐 드릴 것”이라고도 했다. 이어 자신을 향한 비판에 대해서는 “저를 죽이려고 하는데, 이건 김 대표는 전 목사의 발언에 대해 “황당무계하기 짝이 없다”고 했다. 이어 “기가 막히고 어이가 없다”며 “다른 당을 창당해 실질적인 대표를 하고 있는 분이 남의 당에 ‘감 놔라 배 놔라’ 하는 건 중단해야 할 것”이라고 했다. 국민의힘은 5·18민주화운동 폄훼 발언과 “전 목사가 우파 천하통일했다” 등의 발언을 한 김재원 최고위원의 윤리위원회 징계를 5·18 기념식 전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한나리 기자


양키타임스 국제방송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