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YANKEE TIMES

조 바이든,코로나 백신 맞으면 안 죽는다

걸려 죽는것보다 맞고 안죽는게 좋아

병원 입원할일 중환자실에 갈일 없다

취임 6개월 맞아 대통령 타운홀 미팅



“이것은 감염병이 아닙니다. 주사 맞기를 거부하는 사람들에게서만 현재 급증하고 있는 병입니다.”


취임 6개월을 맞은 조 바이든 대통령은 21일 국민들을 직접 만나 신종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강조했다.


지난 1월 취임 후 최우선 과제였던 ‘코로나19와의 전쟁 승리’를 위해 꼭 필요한 무기가 백신 접종률 증가이기 때문이다. 그는 12세 미만 아동 백신 접종 확대도 강조했다 .


그는 또 국제사회 외교에서 ‘미국이 돌아왔다’는 원칙이 효과를 발휘한다는 자평도 내놓았다. 취임 6개월 기준 지지율은 50%대 초반으로 역대 대통령 중 낮은 축에 속한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CNN 방송 주관으로 오하이오주 신시내티에서 열린 타운홀 행사를 백신 접종 노력 지연, 전염성이 높은 델타 변이로 인한 코로나19 확진자 급증 우려 언급으로 시작했다.


그는 백신 접종 관련 질문에 만약 백신을 맞았다면 병원에 입원할 일도 없고, 중환자실에 갈 일도 없고, 당신은 죽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21일 기준 미국 내 18세 이상 성인 중 1차례 이상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사람은 전체의 68.4%였다.


양키타임스 바이든타임스


usradiosta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