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주식폭락 미국내 20개 은행 한시적 거래 정지



조 바이든 대통령이 미국의 은행 시스템은 안전하다고 국민들을 안심시켰음에도 불구하고 13일 증시에서 최소 20개 은행의 거래가 한시적으로 중단된것으로 나타나 은행 거래자들이 불안해 하고있다 데일리 메일에 따르면 이들 은행이 일시 주시거래가 중단된것은 주식이 폭락했기 때문으로 주가 하락폭은 최고 80퍼센트에 달했다.


거래가 중단된 은행은 퍼스트 리퍼블릭 뱅크와 팩 웨스트 뱅콥, 오션 퍼스트 파이낸셜 코프, 리전스 파이낸셜 코퍼레이션, 헌팅턴 뱅크 쉐어즈, 코메리카, 찰스 슈왑, 이스트 웨스트 뱅콥, 퍼스트 호라이즌 코퍼레이션, 웨스턴 얼라이언스, 뱅크 오브 하와이 코퍼레이션, 어드바이져 쉐어스 트러스, 마그야 뱅콥, 워싱턴 페데럴 잉크, 자이언 뱅콥, 마카타와 뱅콥, 어드바이져 쉐어스 트러스트 ,커스터머스 뱅콥, 코스탈 파이최대 낸셜 콜프, 메트로 폴리탄 뱅크 홀딩 콜프 등이다.


웨스턴 얼라이언스 뱅콥의 경우 13일 주가가 83% 퍼스트 리퍼블릭 뱅크는 78% 팩 웨스트 뱅콥 53% 까지 곤두박질쳤다.

거래가 일시 중단된 회사들은 실리콘 밸리 뱅크에 뒤를 이어 위험군으로 지목되왔 던 은행들이다. 전문가들은 이번 실리콘 밸리 뱅크 사태가 지난 2008년때 금융위기때처럼 은행 전반으로 확산될 가능성은 희박한것으로 보고 있지만, 투자자들이 실리콘 밸리 뱅크의 파산 여파가 전국이 다른 중소 은행들로 확대될수 있을것으로 우려하고 동요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양키타임스 국제방송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