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트럼프 기밀문서 유출기소 놓고 미국민들 분열

지지정당 따라 입장차 48% “기소 당연” 47% “정치 기소”반대



미국 공화당 유력 대선주자인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기밀문건 반출 혐의로 기소된것을 놓고 미국 국민의 절반가량은 당연 절반가까이는 정치적 기소라는 입장이 조사됐다. 미국 국민의 여론이 정치 성향에 따라 분열돼 있다는 것이 다시 확인됐다. ABC 방송이 여론조사업체 입소스와 지난 9~10일 미국 국민 910명을 대상으로 실시해 11일 공개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의 61%가 트럼프 전 대통령의 기밀문건 반출 혐의에 대해 '서로 다른 입장을 표출했다 민주당 지지자의 91%는 당연하다고 공화당은 정치적 기소라는 입장을 드러냈다. 기밀문건 반출 혐의로 기소돼야 한다고 보느냐는 질문에는 48%가 그렇다고 ,기소돼선 안 된다는 답변은 35%였다. 전체 응답자의 47%는 기소가 정치적 동기에 따른 것이라고 답했다.


반면 민주당 지지자들은 트럼프 전 대통령이 기소되고 선거운동을 중단해야 한다고 답했다고 이 업체는 전했다 특히 공화당 지지자들은 트럼프 전 대통령의 기소에 대한 찬반과 무관하게 대부분 79%가 트럼프를 지지할것이라고 밝혔다.



YankeeTimes NewyorkTV

コメント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