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펠로시 일본 기시다 만나 미일이 대만해협 평화유지 다짐

중국 미사일 일본 EEZ 낙하에 "군사훈련 즉각 중단하라 항의 하라 항의




(도쿄=와따나베 도부로부 특파원)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이 5일 아시아 순방 마지막 국가인 일본에서 기시다 후미오 총리 관저를 찿아 조찬을 나누며 대만 문제 등을 논의했다. 기시다 총리는 회담 후 기자들과 만나 "대만 해협의 평화와 안정을 유지하기 위해 미일이 긴밀히 협력해 나갈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그는 전날 중국이 발사한 탄도미사일 가운데 5발이 일본 배타적경제수역(EEZ) 안쪽에 떨어진 데 대해 "일본의 안전보장과 국민 안전에 관해 중대한 문제다며 중국을 강하게 비난하고 항의했다. 중국에 군사훈련을 즉각 중단하라고 요구했다고 펠로시 의장에게 전했다"고 현지 일본언론들이 보도했다. 그는 미일 동맹의 억지력 강화와 자유롭고 열린 인도·태평양 실현을 위해 펠로시 의장의 리더십과 미국 의회의 지원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기시다 총리와 펠로시 의장은 북한 정세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문제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했다고 교도통신은 보도했다.


YankeeTimes NewyorkTV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