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한국 뺨치는 미국 집값 폭등 세계 3위 랭크

2분기 집값 상승률 18.6%
두자리 상승률 기록 17개국
한국은 안정적 상승 국가로


코로나19에 대응한 경기부양책으로 막대한 유동성이 풀리고저금리 기조가 이어지면서 전 세계적으로 부동산 가격이 상승하고 있다.코로나19 사태 이후 전 세계적으로 부동산 가격이 크게 오르는 가운데 지난 2분기 미국 주택 가격 상승률이 3위를 기록했다.


19일 영국 부동산 정보업체 나이트 프랭크의'글로벌 주택 가격 지수'(Global House Price Index)에 따르면 미국은 지난 2분기 주택가격 상승률이 18.6%로 나타나 조사 대상 55개국 가운데 터키와 뉴질랜드에 이어 3위다.


2분기에 주택가격이 하락한 국가는인도(-0.5%)와 스페인(-0.9%) 등 2개국에 불과했다. 미국은 1분기에 13.2% 올라2005년 4분기 이후 가장 높은 상승률을 기록한 데 이어2분기엔 한층 더 치솟은 것으로 나타났다. 환율과 물가가 불안한 터키가 주택가격 상승률이 29.2%로,6분기째 1위를 고수했다.


뉴질랜드는 25.9%의 주택가격 상승률을 나타냈다. 이어 호주 16.4%, 캐나다 16.0% 등 선진국이 주택가격 상승세를 주도했다. 선진 10개국 평균 상승률은 12%에 달했다. 이번에 두 자릿수 상승률을 기록한 국가가 18개국에 달했다. 한국은 지난 2분기에 주택가격이 상대적으로 안정된 모습을 보였다. 한국의 2분기 주택가격은 1년 전보다 6.8% 올라31위에 해당하는 상승률을 보였다. 한국은 올 1분기에 5.8% 올라 56개국 중 29위를 기록했다가 이번에 순위가 내려갔다. 전체 평균 상승률은 9.2%에 달했다.


나이트 프랭크는 미국에서 주택담보대출 신청이 하락하는 등일부 국가에서 주택 수요가 둔화하는 조짐을 보이고 있고 뉴질랜드, 영국 등의 국가에서는 금리 인상 전망이 매수 심리를 압박하고 있다고 전했다.


양키타임스 국제방송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