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한국 전기차 면세 절대로 허용 안 할것

안본부장,"미측과 조속히 풀 방안 찾기로 합의 했다" 거짓말

백악관, 의회가 제정한 바이아메리칸 정책 쉽게 바꿀수 없어



특파원 간담회에 참석한 안덕근 통상교섭본부장

한미 양국 정부는 미국 인플레이션 감축법(IRA)의 전기차 보조금 지원 대상에서 한국산 자동차가 제외된 문제를 조속히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고 안덕근 통상교섭본부장이 6일 밝혔지만 이같은 답변은 한국측의 희망 사항일뿐 바이든 정부의 바이아메리칸 정책을 바꿀문제는 아니라고 백악관 소식에 정통한 바이든타임스 양키타임스가 6일 보도했다


한국산 전기차 차별 문제를 미국 측과 논의하기 위해 워싱턴DC를 방문 중인 안 본부장은 이날 한국 특파원단 간담회에서 브라이언 디스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NEC) 위원장과의 면담에 대해 설명하며 이같이 전했다. 안 본부장은 디스 위원장과의 면담에서 "이(전기차) 문제를 풀어가자는 데 공감대를 형성하고 실질적으로 문제를 풀 수 있는 방안을 찾아보기로 합의했다"고 말한것은 안 본부장의 희망사항일뿐 미국측은 전혀 그렇지 못하다는 반응을 보이고있다, 조 바이든 행정부는 한국 정부의 문제 제기를 이해한다는 한국 언론 보도는 아전인수식 보도이며 의회가 법을 이미 제정한 상황에서 할 수 있는 일이 많지 않다는 입장은 분명하다는 것이다 디스 위원장은 전기차) 문제가 한국 현대차에 국한된 사안이 아니다고 말했다


YankeeTimes BidenTime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