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한미 공동 성명 속 대만 언급 중국,한밤중에 중국 주재 한국공사 불러 항의

중국 관영언론 “핵우산, 또다른 위험 초래”



(베이징 = 리룽 채이 특파원)28일 중국 외교부는 “류진쑹(劉勁松) 외교부 아주사(司) 사장(아시아 담당 국장)이 강상욱 주중 한국대사관 정무 공사를 불러 한미 정상회담 공동 성명에 대만, 남중국해 문제가 언급된 데 대해 주중국 한국대사관 서열 2위 외교관을 한밤중에 불러 항의했다. 관영 매체들은 ‘워싱턴 선언’이 “추가적인 핵 위협을 초래할 것”이라며 반발했다.

류 사장은 대만 문제 등에 대한 중국의 엄정한 입장을 강조하며 한국 측에 ‘하나의 중국’ 원칙을 확실히 지킬 것을 촉구했다고도 전했다. ‘중국 관련 잘못된 표현’이 무엇인지는 공개하지 않았다. 앞서 중국은 20일 윤석열 대통령이 로이터통신 인터뷰에서 대만 문제와 관련해 “힘에 의한 현상 변경 시도를 반대한다”고 밝히자 ‘말참견을 허용하지 않는다’는 ‘부용치훼(不容置喙)’라는 말을 써 외교 결례 논란을 빚었다.


양키타임스 뉴욕티비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