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국민의 힘 의원들 곽상도에 의원직 사퇴요구

50억 아들 퇴직금 국민의 힘 분노폭발

의원직 내려놓고 검찰서 수사받으라




(속보)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27일 아들이 화천대유로부터 퇴직금 50억원을 받아 논란이 된 곽상도 의원에 대해 결단을 내려야 한다고 말했다. 곽상도 의원은 현재 국민의힘을 탈당한 상태이지만 탈당만으로는 용납을 할수없다는 입장이다. 이대표는 27일 페이스북을 통해 곽상도 의원 아들의 퇴직금 건은 산재에 따른 보상 등으로 해명이 되지 않는 액수다. 정권교체라는 대의를 위해서 곽상도 의원의 탈당 이상의 추가적인 거취표명을 요구한다”라고 했다.


화천대유 건에 있어서 이재명 지사와 민주당이 곽상도 의원 아들의 건으로 본인의 과오를 감출 수 있다는 착각을 하지 않았으면 한다. 국민의힘 초선 의원들도 성명서를 통해 “곽상도 의원은 깨끗하게 의원직을 내려놓고 수사를 받길 바란다”라고 했다. 초선 의원들은 “곽상도 의원의 32살 아들이 화천대유로부터 받았다는 50억 퇴직금은 그 이유 여하를 막론하고 국민 여러분께서 도저히 납득할 수 없는 일”이라며 “수많은 자영업자와 소상공인께서는 오늘 하루도 생계를 위해 몇만원 벌기 위해 목숨 걸고 노력하는데, 단지 ‘열심히 일해 번 돈’일 뿐이라는 식의 변명은 더 큰 국민적 공분을 살 뿐”이라고 했다.


특히 곽상도 의원은 오랜 검사생활을 거쳐 청와대 민정수석까지 한 재선 국회의원이다. 고위공직자로서 누구보다 더 높은 청렴함과 도덕성을 지켜야 마땅하다”라며 “이번 일로 곽상도 의원은 이미 공직자로서, 국회의원으로서 그 자격을 상실했다. 이런 일이 벌어졌는데도 국회의원직에 연연하는 것은 국민을 우롱하는 처사”라고 했다.



양키타임스 조선포스트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