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ANKEE TIMES

음속보다 5배 빠른 극초음속 무기 시험 성공

가공할 군사력 시간당 6200KM 비행
서울에서 평양상공 까지 1분15초만 도달


미국 국방부 국방고등연구계획국(DARPA)은 음속보다 5배빠른 극초음속 공기흡입 무기체계(HAWC)’ 시험에 성공했다고 27일 밝혔다. 이 무기는 산소가 충분한 대기권에서 가장 잘 작동,속도와 기동성 때문에 탐지가 어렵다.


음속 이하의 미사일보다 표적을 훨씬 더 빨리 타격할 수 있다”고 했다. 극초음속 무기는 대기권 상층부를 음속의 5배 이상, 시간당 약 6200km로 비행한다. 미 의회조사국(CRS)에 따르면 중국은 2014년 이후 둥펑(DF) ZF 극초음속 미사일을 최소 9번 이상 실험했고, 러시아는 2019년 아방가르드로 알려진 극초음속 미사일을 장착한 SS-19 2대를 실전 배치했다. 서울에서 평양 상공까지 1분 15초 만에 도달할 수 있다.


Yankeetimes NewyorkTV


bottom of page